소아정신과 사랑샘터 ADHD 언어치료 학습 장애, 발달장애

PAGE: 4/11, TOTAL: 216 ARTICLES ADMIN   
  View Articles

Name  
   사랑샘터 (2011-01-19 11:32:21, Hit: 2836)
Subject  
   올바른 습관의 중요성(신경정신과)- 트래비 컬럼 2010년 11월01일
  올바른 습관의 중요성(신경정신과)- 트래비 컬럼 2010년 11월01일

우리의 주변 환경은 일정한 리듬으로 변화하고 있다. 각각 일정한 속도로 주기적으로 변화한다. 낮과 밤, 음력과 양력 등. 이에 따라 우리 뇌는 이런 일정 주기로 반복되는 여러 가지 정보들로 가득 차게 되고 우리 몸은 생물학적으로 일정한 리듬(circardian biological rhythm)을 형성하게 된다. 이런 생물학적 리듬은 더 나아가 외부 환경과 우리 몸 내부 힘에 의해 평형 상태를 이루면서 조절된다.

생체적 리듬은 뇌하수체에서 주로 관여를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생체적 리듬에 의해서 우리는 수면과 각성 주기, 호르몬 변화(여성의 월경), 신체 온도 등이 조절되고 있다. 이러한 리듬이 잘 조절되고 있는 상태라면 건강을 유지하게 되지만 생체 리듬이 깨져 교란 상태가 되면 몸의 컨디션이 저하되며 이런 상태가 지속되면 여러 질환이 발생하게 된다.

생체 리듬이 깨지게 되는 경우는 실직이나 가까운 지인의 갑작스런 죽음, 과음으로 인한 숙취, 그리고 장거리 여행으로 인해 낮과 밤이 바뀌는 경우이다. 생체 리듬이 깨지게 되면 신체 온도 조절 실패, 숙면 부족으로 인해 주변 상황에 대한 적응력이 감소하게 된다. 이로 인해 몸과 마음의 안정을 잃게 된다. 따라서 일정한 생체 리듬을 유지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한데 이를 위해서는 올바른 생활 습관을 가지도록 해야 한다.

생체 리듬에 따라 우리는 일정한 습관을 형성하게 된다. 기상, 하루 세 끼 식사, 목욕, 옷 입기, 취침 등은 우리가 인식하든 하지 않든 일정한 시간에 맞추어 하는 것들이다. 그러나 이런 습관들도 미세한 변화에 의해 조금씩 틀어질 수 있다. 늦잠을 자거나 배가 고프지 않아 식사를 거르고, 재미있는 영화가 있어 밤늦게 시청하기도 한다. 이런 경우가 반복 지속되다 보면 우리의 생체 리듬은 쉽게 깨지게 되고 스트레스에 더 취약해진다.

정신과에 내원하는 의뢰인과 심리 상담을 하면 대부분 밤늦도록 자지 않거나 아침 기상 시간이 일정하지 않고 식사도 불규칙적이다. 물론 이중에서 불안과 우울 증세로 인해 이런 모습을 보이기도 하지만 약물 치료와 상담 치료로 불안과 우울 증상이 많이 호전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생활 자체가 불규칙적인 경우를 많이 접하게 된다.

일정한 생체 리듬을 가지기 위해서 가장 중요하고 쉬운 것은 일정한 시간에 취침하는 것이고 그 다음은 일정한 시간에 기상하는 것이다. 그리고 일정한 간격으로 식사 시간을 가지면 더 좋다. 더불어 적당한 야외 활동과 운동 시간을 일정하게 유지시키면 어지간한 생활 스트레스쯤은 이겨낼 수 있는 힘이 생긴다.  


트래비 컬럼 2010년 11월01일

사랑샘터 정신과 김태훈


 


NO
SUBJECT
NAME
DATE
HIT
156
  [헬스코치] 대학 입학에 올인하는 자녀에게 필요한 것 - 중앙일보 2011년 3월 25일자

사랑샘터
2011/03/29 2673
155
  영화 나라야마 부시코 나를 희생하는 和의 정신…재난 극복 밑거름 (신경정신과)- 청룡시네마 2011년 3월 22일자

사랑샘터
2011/03/22 3230
154
  [헬스코치] 일본 지진이 우리 아이에게 가르쳐 준 것 -중앙일보 2011년 3월15일

사랑샘터
2011/03/19 2828
153
  색을 알면 마음이 보여요-한국경제 TV 2011년 2월 14일자

사랑샘터
2011/02/28 3028
152
  [헬스코치] 초등학교 입학 전 부모와 아이가 알아야 할 것-중앙일보 2011년 02월18일

사랑샘터
2011/02/28 2849
151
  영화(라푼젤) 마녀 고델과 요즘 부모들의 공통점(소아정신과) - 청룡시네마 2011년2월23일

사랑샘터
2011/02/25 3125
150
  [헬스코치] 즐거운 명절에 고개 숙인 아이들, 왜? -중앙일보 2011년1월28일자

사랑샘터
2011/02/14 2617
149
  [헬스코치] 아이에게 스마트폰 사용법을 가르쳐야 하는 까닭-중앙일보 2011년 1월19일자

사랑샘터
2011/02/14 2877
148
  따도남 권하는 사회(신경정신과)-기아웹진 2011년 2월호

사랑샘터
2011/02/14 2800
147
  메가 마인드- 모든 사람들의 관심받고 싶은 애정결핍증 환자(?)(소아정신과)-청룡시네마 2011년 2월 1일

사랑샘터
2011/02/10 3118

  올바른 습관의 중요성(신경정신과)- 트래비 컬럼 2010년 11월01일

사랑샘터
2011/01/19 2836
145
  병원에 가기 싫어하는 아이(소아정신과)-꼬망세 2011년 01월호

사랑샘터
2011/01/04 3176
144
  연예인과 히로뽕 "허탈감 채우는 희열"(신경정신과)-뉴시스 2010년 12월 7일자

사랑샘터
2010/12/28 3144
143
  영화(말아톤) 자폐증 초원이가 세상에 적응하기(소아정신과)-청룡시네마 12월5일자

사랑샘터
2010/12/08 3333
142
  <영화> 하울의 움직이는 성 90세 노파도 18세 소녀로 만드는 사랑의 힘-신경정신과-청룡시네마 2010년 11월 16일

사랑샘터
2010/11/18 3801
141
  영화 <쿵푸 팬더> 포가 진정한 드래곤 위리어가 될 수 있었던 까닭? - 출처 청룡시네마(스포츠 조선) 2010년 11월 3일

사랑샘터
2010/11/13 2948
140
  영화 <뷰티풀 마인드>정신분열증 극복-노벨 경제학상 수상 천재의 삶 - 신경정신과 청룡시네마 2010년 10월 27일

사랑샘터
2010/10/29 4161
139
  영화(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 진정한 사랑은 ‘아트라베시아모’ (함께 건너자) 청룡시네마 2010년 10월 15일

사랑샘터
2010/10/17 3852
138
  심리학으로 본 PO 5차전 삼성-두산전 우위는? - 스포츠 조선 2010년 10월 12일자

사랑샘터
2010/10/12 2823
137
   영화<이웃집 토토로> 사츠키의 착한 마음…기적처럼 쏟아진 행복-청룡시네마 2010년 10월 8일

사랑샘터
2010/10/09 3500
[1][2][3] 4 [5][6][7][8][9][10]..[11] [next]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section p